본문 바로가기


맛집/카페

이수역 스타벅스에서 여유를

by 아크k 2019. 10. 9.

스타벅스는 요즘 너무 흔해져서

어딜가든 보이는곳이 스타벅스이죠.

그만큼 사람들이 많이 원하니까

자꾸만 생기는것 같은데요.


서울에 나가면 신호등 하나건너면

스타벅스고 또 하나 건너면 스벅이

보이고 하곤 해요.

이번에도 이수역에 갈일이 있어서

이수역 스타벅스를 들렸는데요.


이수역에도 스벅이 많이 있더라구요.

저는 이마트 옆 스타벅스에서

여유를 즐겼는데요.

여기는 이수역 9번출구로 나오면

찾기 쉬우실꺼에요.


요즘 스타벅스들은 다들 왠만큼

규모가 되기때문에 자리가 많은데

그만큼 사람들도 많아서 

가끔은 앉을수 없을때도 있더라구요.

그래서 먼저 자리를 선점해놓고

메뉴를 시켜야하는데 오늘은

그렇게 사람이 많지 않아서 

주문부터 했어요.


저는 생일에 지인이 선물해준 

쿠폰을 사용할겸 약속시간이 

남아서 기다릴겸 해서 들렸는데요.


생일쿠폰 이름이 정확히는 

생각이 안나요..

이수역 스타벅스에서 주문한건

아메리카노랑 녹차라떼랑 그리고 

무슨 케잌같은데 이름을 까먹었어요. ㅋㅋ

저는 아메리카노를 좋아하는데요.

스타벅스 지점마다 약간식 

커피맛이 달라요.

원두의 볶은정도가 조금씩 다른거 같은데요.

제 입맛에 안맛는 스벅에 가면

너무 쓴맛이 강하더라구요.

약간 탄맛이라고 해야하나요.

탄맛이 난다고 하는게 맞을꺼 같아요.

저번에 삼성스벅에서는 탄맛이나서..

커피맛이 별로였거든요.

이수역 스타벅스는 그런거 없고

딱 적당한 맛의 쓴맛이 나더라구요.

씁쓸한 맛이 나면서도 고소한 맛이

제가 딱 좋아하는 스벅의 아메리카노 

맛이랍니다. 그리고 녹차라떼는

제 취향이 아니라서 먹어보진 않았어요.


그리고 이제 일회용을 줄이기 위해서

저는 스벅에서는 매장에서 드실경우

머그컵으로 준비해주는데요.

저는 개인적으로 마음에 들어요.

플라스틱잔에 먹는거는

건강에도 좋지 않을것 같고

굳이 일회용품을 계속 낭비할 필요도

없어서 저는 좋은데

알바생들이 일거리가 늘어나서

고생을 좀 할것 같아서 미안한 마음이..


그리고 일회용 빨때를 사용하지않으려고

노력하는 스타벅스의 노력은 정말 

칭찬하고 싶더라구요. 

테이크아웃 하면 새로운 컵홀더를

작년부터 주는데 먹기도 편하고

빨대도 하나 줄여서 다행이라고 생각해요.

케잌은 정말 부드럽더라구요.

진짜 기대 1도 안했는데 너무 맛있어서

깜짝놀랐어요. 케잌같은건 공장에서

만들어져서 유통을 하는거여서

사실 별로 안사먹거든요.

그런데 생각이상으로 맛있네요


이수역 스타벅스에서 편안하게

여유를 즐기면서 친구도 기다리고

쿠폰도 사용해서 너무 좋게 즐겼어요.

여기는 사람도 그렇게 많지 않은것같아서

시끄럽지도 않았어요.


이수역 스타벅스를 찾으신다면

이마트옆에 있는 이마트 이수자이점을

찾아서 방문해보세요. 길건너편에도 있는데

약속장소와 맞으신곳에서 방문하시면

좋을것 같아요!

보통 약속이 태평백화점 뒷쪽골목에서

많이 잡히는데 그쪽에는 스벅이 없어서

저는 요길로 와요. 신호등만 하나 건너면

되니까 괜찮더라구요. 









#이수역 #이수역스벅 #이수역스타벅스

#이수스타벅스 #스타벅스이수자이점



댓글0